경매야 서비스 회원 탈퇴를 원하실 경우 경매야 로그인 후

'마이페이지' 메뉴에서 '내 계정 관리'로 이동 후 하단의 '회원탈퇴'를 탭하시면 탈퇴가 가능합니다.


경매야의 불편한 점이나 개선점에 대한 건의 사항은

언제든지 (경매야 문의 메일 주소)으로 보내주시면 서비스 개선에 큰 도움이 됩니다.


기부 경매는 상품 가치(특판, 한정판 등)가 있는 물건을 정가보다 낮은 최저입찰가로 경매를 진행하고,

낙찰자의 이름으로 낙찰가 전액 기부됩니다.

기부증서는 블록체인 기반 NFT(대체불가능토큰)로 발급되어 낙찰자(기부자)에게 제공합니다.

디지털 기부증서는 분실이나 훼손 걱정이 없으며, 기부 내역이 담긴 NFT 카드는 카카오톡 메신저 내

클립(KLIP)으로 소장 및 확인할 수 있습니다.


경매야의 기부 경매는 한국혈액암협회와 함께합니다.

국내 최초 디지털 부동산 경매 플랫폼 '경매야'에서 좋은 부동산 싸게 만나보세요.

◆ 전국 방방곡곡 모든 매물 다 경매야에!
토지, 건물, 상가 그리고 주택까지!
모두 볼 수 있는 경매야에서 좋은 부동산 찾아보세요.

◆ 부동산 거래 방식을 다양하게!
일반 매매 방식의 매물 거래는 물론 경쟁입찰(경매 방식)을 통한 매물 거래까지!
경매야를 통해 보다 싸게 좋은 부동산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 블록체인 기술이니까 믿고 안전하게!
입찰 데이터가 위조되지는 않을까? 시스템을 믿을 수 있을까?
경매야는 투명하고 안전한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운영됩니다.
언제 어디서나 쉽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 담당 중개사와 직접 상담할 수 있는 ‘문의하기’
매물에 대해 궁금한 점은 담당 공인중개사와 직접 상담하세요. 친절하고 상세하게 알려드립니다.
경매야에서는 쉽고 안전하게 참여할 수 있습니다.

1. 회원 가입 후 원하는 매물에 입찰합니다.
2. 입찰보증금(최저 입찰 금액의 1%) 납부 후 개찰 결과를 기다립니다.
3. 낙찰이 되면 담당 공인중개사를 통해 안전하게 계약서 작성 및 소유권 이전이 원스톱으로 진행됩니다.

입찰 중인 매물은 1계정 1회, 낙찰가 맞추기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낙찰가를 맞춘 회원님께는 소정의 혜택이 지급됩니다.
경매야는 회원님들께 믿을 수 있는 정보 제공을 최우선으로 생각합니다.

◆ 매물의 정확한 정보를 분석하고, 현장 방문 없이도 매물을 확인할 수 있도록 하고 있습니다.

◆ 지속적인 매물 관리를 통해 회원님들이 허위매물로 인한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경매야에 회원가입 하시면,

◆ 좋은 부동산을 싸게!
경매야에 가입된 회원만 입찰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 관심 매물 등록을 안전하게 저장!
‘관심등록'한 내용을 PC와 모바일에서 동일하게 확인할 수 있습니다.

◆ 낙찰가 맞추기 참여 OK!
입찰에 참여하지 않아도 경매야 회원이라면 누구나 낙찰가 맞추기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 전국 방방곡곡 모든 매물 다 경매야에!
직접 현장을 방문하지 않아도, 경매야를 통해 마치 현장에 다녀온 것 처럼 매물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경매야에서는 공인중개사가 직접 물건 신청을 하고,
경매야 전속 부동산 전문가의 검증을 거쳐 토지, 건물, 상가, 주택 등 희소가치가 높은 매물이 등록됩니다.

경매야 중개사로 등록하거나, 매물을 등록하고 싶은 중개사님은
'중개사 등록' 양식에 따라 신청서를 남겨주시면 담당자가 확인 후 안내해드리겠습니다.
부동산 물건 이외에도 상품 가치(특판, 한정판 등)가 있고,
좋은 물건은 선별하여 '이벤트 경매'로 진행합니다.

상품에 따라 전문 감정사의 감정평가도 진행됩니다.

1만원 경매, 반값 경매 등 다양한 이벤트 경매를 수시로 진행할 예정입니다.

허위매물은 어떻게 관리하나요?

경매야의 허위매물 담당팀이 수시로 매물을 살펴보고 필터링하고 있습니다.

◆ 지역별 평균 시세를 파악해 시세에 비해 지나치게 저렴한 매물이나
실사진이 아닌 사진이 포함된 경우 직접 연락을 취해 정보 수정을 요청합니다. 

◆ 등록 기간이 30일 이상 지난 매물은 비공개 처리하며,
계약이 완료된 매물의 노출 가능성을 줄였습니다.
또한, 내부 방침에 따라 경고 및 서비스 이용 제재를 부과하고 있습니다.

◆ 회원님이 직접 허위매물을 신고할 수 있도록
관련 제도를 마련하여 허위매물 0%를 위해 노력을 기울입니다.